샬롬~


 동안 주님 안에서 평안하셨는지요

오랫만에 소식을 전하게 되어 송구합니다


어느덧 제가 죠이선교회 대표가 되어 섬긴지 3년이 되었습니다. 2014 8월에 내정이 되어서  때부터 준비하고 2015년 임기를 시작하고 나서 중간 중간 선교회나가정 안에서 굵직한 일들이 있었어서 그런지 정말  시간을 보낸것 같습니다. '임기를  마치지 못할 수도 있겠구나' 라는 생각을 여러번 하면서 여기까지 왔던  같습니다. 하나님의 인도하심과 도우심으로 감당할 수 있었던것 같습니다. 


지난 12 12일에 죠이 이사회 총회가 있었습니다. 참석한 이사님들께서 만장일치로 저의 대표 연임을 결의해 주셨습니다. 감사하면서도  편으로 마음의  책임을느꼈습니다. 과연 함께 사역하는 간사님들에게 도움과 격려가 되는 대표였는가 하는 반성도 하게 됩니다. 죠이 밖에 계시지만 죠이를 향해 기대하시는 분들의 바람을 내가 감당할 수 있는 능력이 내게 있을까 고민해 봅니다. 사역 현장은 갈수록 힘들어지고, 60주년 이라는 큰 사업이 있는데 과연 잘 감당할 수 있을까 하고 말입니다. 


하필이면 왜  때에 내가 ‘대표 되어가지고... 혼자말로 농담처럼 제 자신에게 하는 말입니다. 

제가 감당해야 하고, 감당할  있는 일이라 믿기에 용기를 내서 나아가고자 합니다. 


저는 이사회 총회를 마친 다음날 북경에 34 다녀왔습니다. 공식적인 업무가 아니라 개인적으로 휴가를 내서 다녀왔습니다. 30 가까이 죠이 안에서 교제했던 친구가 북경에 있습니다. 그 친구는 20 가까이 북경에서 지내며 한인 교회 사역했는데 교회를 담임한지 얼마 되지 않아  섬기던 교회가 외부의 힘에 의해 문을 닫아야만 하는 처지에 이르렀습니다. 그 소식을 듣고 마음에 아픔이 있었습니다. 

연말이라 바쁘고, 오고가는 비용도 만만치 않았지만 잠시 다녀와야겠다는 마음을 주셨고,   명의 친구와 함께 북경에 다녀왔습니다.  친구와 함께 북경 근방 이곳 저곳을 다니면서 마치 20 대학생때처럼 함께 먹고 자고 웃고 놀았습니다. 이야기도 많이 나눴습니다. 그에게 뿐 아니라 저도 친구가 필요한 시간이었습니다.  

 인생에서 이렇게 고비용의 충동적인 결정  것은 이번이 처음인듯 합니다. ^^


 성탄입니다. 오랫만에 가족들과 함께 오붓한 시간을 보내시고 주님의 오심을 함께 기뻐하고 감사하는 시간이 되시길 바랍니다. 


"지극히 높은 곳에서는 하나님께 영광이요

땅에서는 하나님이 기뻐하신 사람들 중에 평화로다."(눅 2:14)



<기도제목>

1. 새롭게 시작된 대표로서의 임기를 기쁨과 보람 가운데 감당할 수 있도록

2. 한 해의 사역의 마무리하고 새로운 한 해를 준비하는 과정 가운데 하나님의 은혜가 있도록

3. 다음주 수요일부터 금요일까지 동북부겨울수양회에서 세번의 설교를 하는데, 은혜가 있고 학생들의 심령에 큰 변화가 있도록(12/27-29, 양평창신수양관) / 다른 지부 수양회도 같은 기간 진행되는데 은혜 주시도록. 

4. 큰 아이(현빈)가 대학에 잘 진학할 수 있도록, 대학에서 신앙 안에서 잘 성장할 수 있도록

5. 작은 아이(세빈)가 고3이 되는데 잘 준비하되 스트레스가 되지 않고 평안하게 준비할 수 있도록

6. 아내의 건강이 지속되도록(1월15일 정기검진 결과가 좋게 나오도록)



김수억 간사 드림.


블로그 이미지

hunmill

앞으로 40년은 성경 내용을 축적하는데 관심을 집중하려고 합니다. 이미 가지고 있는 것을 정리하고, 처음부터 체계적으로 축적하여 내용도 충실하고, 전달하는 것도 효과적이고, 성도들에게 필요한 방식으로 준비한다. 티블로그는 창고면서, 공장이기도 한다.


다윗의 시, 인도자를 따라 깃딧에 맞춘 노래

1.  여호와 우리 주여 

     주의 이름이 온 땅에 어찌 그리 아름다운지요 

     주의 영광이 하늘을 덮었나이다


2. 주의 대적으로 말미암아 어린 아이들과 젖먹이들의 입으로 권능을 세우심이여 

    이는 원수들과 보복자들을 잠잠하게 하려 하심이니이다


3. 주의 손가락으로 만드신 주의 하늘과 

    주께서 베풀어 두신 달과 별들을 내가 보오니


4. 사람이 무엇이기에 주께서 그를 생각하시며 

    인자가 무엇이기에 주께서 그를 돌보시나이까

5. 그를 하나님보다 조금 못하게 하시고 

    영화와 존귀로 관을 씌우셨나이다

6. 주의 손으로 만드신 것을 다스리게 하시고 

     만물을 그의 발 아래 두셨으니

7. 곧 모든 소와 양과 들짐승이며

8. 공중의 새와 바다의 물고기와 바닷길에 다니는 것이니이다


9. 여호와 우리 주여 주의 이름이 온 땅에 어찌 그리 아름다운지요


———


주님의 이름과 영광이 온 땅에 가득함에 저자는 놀라고 찬양하고 있다.(1절) 하늘과 달과 별들을 볼 때 그러하다.(3절) 좀 더 구체적으로 보면 사람이다. 하나님께서 사람을 창조하셨는데 사람을 생각해 보면 참 신비롭다. 인생이 무엇인데 인생을 돌보고 생각하시는지. 인간이 뭔대 하나님보다 조금 못한 존재(상당히 뛰어난 존재)로 만드시고 하나님이 만드신 피조물을 다스리게 하신단 말이가!! 모든 소와 양과 들집승이며 공중의 새와 바다의 물고기까지 말인가!!(8절) 인간이 무엇이관대...


그러나 시편기자는 2절에서 대적자들을 언급하고 있고, 대적자들의 입을 막으시는 하나님의 놀라운 섭리를 말한다. 어린 아이들과 젖먹이들의 입으로 권능을 세우신다. 왜 하나님은 어린아이와 젖먹이들의 입으로 대적자들과 보복자들을 잠잠하게 하시는가? 어린 다윗을 통해 골리앗을 이기게 하심으로 대적자를 잠잠하게 하시는 것인지... 아니면 어린아이와 젖먹이까지 나를 지지함으로 대적자들과 보복자들의 입지가 줄어들게 만든다는 것인지... 하나님은 어린아이와 젖먹이를 통해서 일하신다는 것이고, 그래서 원수와 대적자의 허를 찌르고 무력하게 만든다는 것을 의미하는듯 하다. 


2절을 제외한 여덟 절은 온 우주를 만들과 특히 인간을 만들어 그의 피조물을 다스리게 하시는 하나님의 계획과 능력에 놀라는 내용이다. 특히 별볼일 없을 것 같은 인간으로 모든 피조물을 다스리게 하시는 하나님에 놀란다. 큰 맥락의 내용을 2절과 연관시켜 본다면 ‘어린아이’와 ‘젖먹이’는 무력해 보이는 ‘인간’이다. 그런 인간에게 큰 피조세계를 위탁하신 것은 <하나님의 방법>(원수와 보복자들을 잠잠하게 하시려는)이 아닌가 싶다. 그래서 원수를 부끄럽게 하시고 마침내 하나님의 크심과 놀라우심을 확인시켜 주시려는 그 분의 계획을 찬양하는 것이 아닌가 싶다. 

블로그 이미지

hunmill

앞으로 40년은 성경 내용을 축적하는데 관심을 집중하려고 합니다. 이미 가지고 있는 것을 정리하고, 처음부터 체계적으로 축적하여 내용도 충실하고, 전달하는 것도 효과적이고, 성도들에게 필요한 방식으로 준비한다. 티블로그는 창고면서, 공장이기도 한다.


다윗의 식가욘, 베냐민인 구시의 말에 따라 여호와께 드린 노래


1.  여호와 내 하나님이여 내가 주께 피하오니 나를 쫓아오는 모든 자들에게서 나를 구원하여 내소서

2. 건져낼 자가 없으면 그들이 사자 같이 나를 찢고 뜯을까 하나이다

3. 여호와 내 하나님이여 내가 이런 일을 행하였거나 내 손에 죄악이 있거나

4. 화친한 자를 악으로 갚았거나 내 대적에게서 까닭 없이 빼앗았거든

5. 원수가 나의 영혼을 쫓아 잡아 내 생명을 땅에 짓밟게 하고 내 영광을 먼지 속에 살게 하소서 (셀라)


(설명) 대적자가 시편기자를 쫓아오는 상황에서 하나님의 구원을 바란다. 그는 자신의 무죄를 말한다. 만약 죄가 있다면 먼지 속에 살아도 좋다한다. 자신의 무죄함을 조목조목 언급한다. 그리고 무죄한 자신이 처한 위협에 대해 공의로우신 하나님의 판결을 기대한다.



6. 여호와여 진노로 일어나사 내 대적들의 노를 막으시며 나를 위하여 깨소서 주께서 심판을 명령하셨나이다

7. 민족들의 모임이 주를 두르게 하시고 그 위 높은 자리에 돌아오소서

8. 여호와께서 만민에게 심판을 행하시오니 여호와여 나의 의와 나의 성실함을 따라 나를 심판하소서

9. 악인의 악을 끊고 의인을 세우소서 의로우신 하나님이 사람의 마음과 양심을 감찰하시나이다

10. 나의 방패는 마음이 정직한 자를 구원하시는 하나님께 있도다

11. 하나님은 의로우신 재판장이심이여 매일 분노하시는 하나님이시로다

12. 사람이 회개하지 아니하면 그가 그의 칼을 가심이여 그의 활을 이미 당기어 예비하셨도다

13. 죽일 도구를 또한 예비하심이여 그가 만든 화살은 불화살들이로다


 (설명) 하나님은 깨셔서 대적저들 위에 서사 그들을 공의로 심판하소서. 하나님은 마음이 정직한 자의 방패다.(10절) 의로운 재판장으로 악인에게는 심판을 예비하신다. 회개하지 않는 자는 활을 겨누신다. 자신의 무죄함을 확신하시게 하나님께서 자신의 방패가 되어 주시고 악인을 심판하실 것을 기대한다. 



14. 악인이 죄악을 낳음이여 재앙을 배어 거짓을 낳았도다

15. 그가 웅덩이를 파 만듦이여 제가 만든 함정에 빠졌도다

16. 그의 재앙은 자기 머리로 돌아가고 그의 포악은 자기 정수리에 내리리로다

17. 내가 여호와께 그의 의를 따라 감사함이여 지존하신 여호와의 이름을 찬양하리로다


  (해설) 악인들은 죄악을 낳고 스스로 함정에 빠진다. 재앙이 자신에게 돌아간다. 그래서 나는 하나님의 의를 따라 감사하고, 여호와의 이름을 찬양한다. 의로우신 하나님(악인은 스스로의 함정에 빠지게 하시는 하나님)으로 인해 믿고 찬양한다.



자신이 어느 정도 무죄함(3,4절)을 말할 수 있는 자가 있겠으나, 완전한 무죄함을 확신할 수 있는 자는 없다. 오직 예수 그리스도 뿐이시다. 하나님을 절대적으로 믿고 그 분의 의로움을 확신하시는 예수는 대적들의 이유없는 공격과 적대행위에 대해서 시편 기자가 고백하는 온전한 고백을 담아서 하나님 앞에 나아갔으리라 볼 수도 있겠다. 

블로그 이미지

hunmill

앞으로 40년은 성경 내용을 축적하는데 관심을 집중하려고 합니다. 이미 가지고 있는 것을 정리하고, 처음부터 체계적으로 축적하여 내용도 충실하고, 전달하는 것도 효과적이고, 성도들에게 필요한 방식으로 준비한다. 티블로그는 창고면서, 공장이기도 한다.